산은 "한국GM 노사갈등 장기화, 경영정상화 차질 우려"
산은 "한국GM 노사갈등 장기화, 경영정상화 차질 우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은행. (사진=서울파이낸스DB)
산업은행 (사진=서울파이낸스DB)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산업은행은 19일 한국GM 노사갈등이 장기화되고 있는 것과 관련해 "경영정상화에 차질을 줄 수 있다"며 우려를 표했다. 산은은 한국GM의 2대주주다.

산은에 따르면 이날 카허카젬 한국GM 대표이사는 산은 본점을 방문해 노사현안 등에 대해 설명했다. 카허카잼 대표는 한국GM의 노사교섭 진행 상황, 부분파업에 따른 생산차질 현황 및 GM 본사 우려사항 등을 산은에 전달했다.

현재 한국GM 노사는 임금·단체협상을 둘러싸고 갈등을 빚고 있다. 갈등이 장기화되자 미국GM 본사도 한국GM 노조를 향해 "한국을 떠날 수 있다"는 취지의 경고를 한 상태다.

이에 대해 산은은 "증폭되고 있는 노사갈등으로 경영정상화 차질 가능성이 심각히 우려된다"며 "내일까지 예정돼 있는 부분파업이 조속히 종결될 수 있도록 노사가 머리를 맞대고 해결방안을 찾아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한국GM의 노사갈등은 비단 한국GM에 국한된 문제가 아니라 협력업체 등 지역경제에 미치는 파장도 큰 만큼 노사 양측이 합리적인 선택을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