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K금융, 신규 TV광고 '부채도사' 공개
OK금융, 신규 TV광고 '부채도사' 공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OK금융그룹)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OK금융그룹은 이달부터 대표 캐릭터 '읏맨'의 활약상을 담은 신규 TV광고 '부채도사' 편의 방영을 개시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신규 이미지 TV광고는 읏맨이 '빚투(빚내서 투자)'를 조장하는 부채도사를 물리치며, 무리한 투기로부터 서민들을 지켜낸다는 내용으로 구성됐다. 부채도사는 빚의 뜻을 지닌 '부채(Debt)'와 바람을 일으키는 '부채(Fan)'의 발음이 동일하다는 점에서 착안된 캐릭터다.

OK금융그룹은 '상한가 한 방이면 부채 청산인데 뭐'라며 빚투를 하고 있는 시민과 부채도사의 부채(Debt) 공격으로 가계의 부채(Fan)가 쌓이는 장면으로 무리한 투기에 대해 경고하고 있다.

이후 '빚투 보단 당근 저축이지'라며 부채도사를 물리치는 읏맨의 활약상을 통해 건전하고 올바른 금융 생활을 강조하고 있다. 해당 광고는 △지상파 △케이블TV(CATV) △인터넷TV(IPTV) 등에서 확인 가능하다.

OK금융그룹 관계자는 "앞으로도 시대적 문제를 함께 공감한 OK금융그룹만의 독특한 마케팅을 더욱 향상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