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대희 신보 이사장, SMEFF서 코로나19 대응전략 소개
윤대희 신보 이사장, SMEFF서 코로나19 대응전략 소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대희 신용보증기금 이사장(오른쪽)이 국제중소기업금융포럼이 주관하는 CEO 인터뷰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신보)
윤대희 신용보증기금 이사장(오른쪽)이 국제중소기업금융포럼이 주관하는 CEO 인터뷰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신보)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신용보증기금은 윤대희 이사장이 국내 정책금융기관들의 코로나19 대응 방안을 전세계 중소기업 유관기관들과 공유하기 위해 국제중소기업금융포럼(SMEFF)이 주관하는 CEO 인터뷰를 진행했다고 12일 밝혔다.

SMEFF는 2012년 전세계 중소기업들의 금융 접근성 개선과 포용금융 확산을 위해 설립된 국제금융공사(IFC) 산하기구다. 전세계 205개 금융기관과 핀테크기업, 중소기업협회 등이 회원으로 있다.

윤 이사장은 비대면 화상 대담 방식으로 진행된 이번 인터뷰에서 △코로나19에 따른 경제위기 진단과 전망 △4차 추경 편성을 통한 신보의 위기극복 대응전략 △신보의 혁신금융 추진 사례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중소기업 금융 발전 방향 등을 공유했다.

윤 이사장은 "이번 인터뷰는 한국 경제와 중소기업의 위기를 타개하는데 있어 신보가 어떠한 역할을 해나가고 있는지 전세계 중소기업 관계자들에게 소개하는 의미있는 시간이었다"며 "혁신금융을 통해 코로나19 경제위기 이후 중소기업 금융의 미래를 선도하기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