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올레드, 美 컨슈머리포트 '올해 최고의 TV' 석권
LG 올레드, 美 컨슈머리포트 '올해 최고의 TV' 석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리투아니아 카우나스(Kaunas)시에 위치한 가전 매장을 찾은 고객이 LG 올레드 갤러리 TV를 둘러보고 있다. (사진=LG전자)
리투아니아 카우나스(Kaunas)시에 위치한 가전 매장을 찾은 고객이 LG 올레드 갤러리 TV를 둘러보고 있다. (사진=LG전자)

[서울파이낸스 오세정 기자] LG전자의 올레드(OLED·유기발광다이오드) TV가 미국 유력 소비자매체 컨슈머리포트가 선정한 '올해 최고의 TV'(Best TVs of 2020)를 휩쓸었다.

11일 업계에 따르면 컨슈머리포트가 최근 발표한 올해 최고의 TV 4대 중 2대가 LG 올레드 TV(모델명 65C9, 65CX)다.

컨슈머리포트 평가단은 LG 올레드 TV에 대해 고화질(HD), 초고화질(UHD)에서 최고 점수를 부여했다. 좋은 음질과 3차원 입체 음향효과를 구현하는 돌비 애트모스(Dolby Atmos) 오디오 기능도 장점으로 꼽혔다.

소니의 올레드 TV(모델명 XBR-65A9G)도 최고의 TV 4대 중 하나로 선정됐다. LG 제품을 포함해 4대 중 3대를 올레드 TV가 차지한 것이다.

삼성전자의 QLED TV(Q90)가 LCD TV로는 유일하게 최고의 TV로 꼽혔다.

컨슈머리포트는 "시장에서 팔리는 제품 중 다수인 LCD TV가 가격 경쟁력이 있고 화질이나 사운드 등도 우수하다"며 "그러나 올레드와 같은 색재현율과 시야각을 구현하지는 못한다"고 평가했다.

컨슈머리포트는 최고의 TV 외에 △최고의 가성비 TV △2000달러 이하 초대형 TV △1000달러 이하 65인치 TV 등도 추천 제품을 선정했다.

2천달러 이하 초대형 TV 부문에서는 LG전자 나노셀 TV(75NANO91), 삼성전자 QLED TV(QN75Q7DT), 소니 TV(75X900H), 하이센스 TV(75H8G) 등이 나란히 이름을 올렸다.

1000달러 이하 65인치 TV 부문에서는 LG 나노셀 TV(65SM)와 TCL TV 2종(65R625, 65R635), 하이센스 TV(65H9G)가 선정됐다.

가격 대비 좋은 성능을 구현하는 가성비 TV로는 삼성 QLED TV(QN65Q80T)와 소니 LCD TV(65X950H)가 각각 추천됐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