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상품] 신한카드 '신한카드 더모아'
[신상품] 신한카드 '신한카드 더모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신한카드)
(사진=신한카드)

[서울파이낸스 우승민 기자] 신한카드는 소비와 투자를 동시에 할 수 있는 투자 특화 신용카드 '신한카드 더모아' 카드를 출시했다고 10일 밝혔다.

더모아 카드는 재테크에 익숙지 않은 고객들도 소비 생활을 하며 자연스럽게 투자에 입문할 수 있도록 신한카드와 신한은행, 신한금융투자가 협업해 만든 신한금융그룹 복합 상품이다.

이 상품은 소액결제를 상대적으로 많이 이용하는 2030 고객을 위해 결제 건당 1000원 미만 자투리 금액을 적립해 주는 구조가 특징이다. 이렇게 적립되는 포인트를 매월 신한은행 달러예금이나 신한금융투자의 해외투자가능계좌에 재투자해 자산을 더 모을 수 있도록 했다.

전월 카드 이용실적이 30만원 이상, 건당 결제금액 5000원 이상일 경우 제공되며 월 적립 한도 및 횟수 제한 없이 적립이 가능하다. 동일한 가맹점의 경우 1일 1회에 한해 포인트가 적립된다.

또 2030고객이 자주 이용하는 특별적립 가맹점에서 결제하면 1000원 미만 금액이 2배 적립된다. 특별적립 가맹점에서 2만5800원을 결제하면 1000원 미만 금액 800원의 2배인 1600원이 투자포인트로 적립되는 식이다. 특별적립도 월 적립 한도와 횟수 제한 없이 적립 가능하다. 특별적립 가맹점은 배달앱(배달의 민족·요기요), 디지털 컨텐츠(넷플릭스·유튜브 프리미엄·왓챠·멜론), 이동통신요금, 백화점(롯데·현대·신세계), 해외 가맹점, 할부거래 등이다.

연회비는 국내 전용 1만5000원, 해외 겸용(비자) 1만8000원이다. 신한카드 홈페이지나 모바일 앱을 통해 신한카드 신규회원으로 카드를 발급하는 경우에는 초년도 연회비 캐시백 이벤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