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보 학술지 '중소기업금융연구', 한국연구재단 등재학술지 선정
신보 학술지 '중소기업금융연구', 한국연구재단 등재학술지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용보증기금 전경 (사진=신용보증기금)
신용보증기금 전경 (사진=신용보증기금)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신용보증기금은 자체 발간 학술지인 '중소기업금융연구'가 한국연구재단에서 주관하는 '2020년도 학술지 계속평가'에서 등재 학술지로 선정됐다고 4일 밝혔다.

중소기업금융연구는 지난 2018년 학술지 계속평가에서 등재후보 학술지로 선정된 데 이어 올해 평가에서 등재 학술지로 승격됐다. 신보는 다음달 중소기업금융연구 등재지 선정을 기념하는 학술포럼을 개최할 예정이다.

1981년 '보증월보'로 창간된 중소기업금융연구는 △공적 보증의 경기안정화 효과 △연대보증 폐지 △해외진출기업 보증 지원 △위탁보증제도 안착 방안 등 우수 논문들을 다수 게재해 학계의 주목을 받아왔다.

이 중 '상환청구권 없는 팩토링 제도 도입 방안 연구'는 금융위원회의 혁신금융서비스로 선정돼 학술연구와 정책이 유기적으로 결합된 모범사례로 평가받고 있다.

윤대희 신보 이사장은 "이번 등재학술지 선정은 신보가 중소기업 금융분야에서 학문과 현장, 정책을 하나로 묶는 연결고리를 갖게 된 데 큰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도 중소기업을 위한 금융연구에 매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