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뉴젠테라퓨틱스 개발 코로나19 치료제 임상1상 승인
식약처, 뉴젠테라퓨틱스 개발 코로나19 치료제 임상1상 승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강한 성인에게 '뉴젠나파모스타트정' 투여해 내약성·안전성 평가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는 뉴젠테라퓨틱스의 코로나19 치료 후보물질 뉴젠나파모스타트정(성분명 나파모스타트메실산염)의 임상 1상 시험계획을 승인했다고 3일 밝혔다.

뉴젠나파모스타트정의 성분 나파모스타트메실산염은 현재 항응고제로 쓰인다. 뉴젠테라퓨틱스는 복용 편의성을 개선하기 위해 기존 주사제를 정제로 변경해 개발했다. 치료 원리는 코로나19 바이러스의 세포 진입을 억제해 항바이러스 효능을 내는 방식이다. 이번 임상에서는 건강한 성인에게 뉴젠나파모스타트정을 투여해 약의 내약성과 안전성을 평가한다. 

국내에서는 나파모스타트 주사제의 임상이 이미 이뤄지고 있다. 종근당이 임상 2상 단계에 있고, 경상대학교병원도 연구자 임상을 하고 있다. 미국에선 건강한 사람을 대상으로, 세네갈에서 코로나19 환자를 대상으로 각각 정제와 주사제 임상 시험이 진행 중이다. 이로써 현재 국내에서 진행 중인 코로나19 관련 임상은 치료제 19건, 백신 2건으로 총 21건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