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분산탄 사업 디펜스케이에 매각
한화, 분산탄 사업 디펜스케이에 매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화 로고 (사진=㈜한화)
㈜한화 로고 (사진=㈜한화)

[서울파이낸스 박시형 기자] ㈜한화는 분산탄 사업을 물적 분할해 신설한 주식회사 코리아디펜스인더스트리(이하 KDI)에 대한 보유 지분 40만주 중 31만 2000주를 주식회사 디펜스케이에 78억원에 매각한다고 2일 공시했다.

매각 후 잔여지분 전량은 KDI 전직대상 임직원들에게 위로금 등의 형태로 지급할 예정이다.

㈜한화는 KDI 지분 매각을 위해 지명경쟁입찰 절차를 거쳐 적법한 기준에 따라 디펜스케이를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하고, 매각 협상을 진행해왔다. 디펜스케이는 KDI로 전적하는 직원들이 중심이 돼 설립한 특수목적법인(SPC)이다.

KDI 본사 소재지는 세종시이며, 직원 220여명 규모이다. 앞으로 ㈜한화는 방산 업체 매매와 관련한 정부 인허가 절차를 조속히 마무리하는데 주력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