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향후 5년이 미래차 시장 골든타임···20조 투자”
文대통령 "향후 5년이 미래차 시장 골든타임···20조 투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2년 미래차 원년···2027년 레벨 4 자율주행 상용화"
문재인 대통령이 30일 오전 현대자동차 울산공장에서 열린 '미래차 전략 토크쇼'에 참석한 뒤 미래차 자율주행 기반 공유형 이동수단 콘셉트카인 'M.비전S'를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과 함께 시승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30일 오전 현대자동차 울산공장에서 열린 '미래차 전략 토크쇼'에 참석한 뒤 미래차 자율주행 기반 공유형 이동수단 콘셉트카인 'M.비전S'를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과 함께 시승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서울파이낸스 박시형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앞으로 5년이 미래차 시장의 판도를 좌우할 골든타임이라면서 2025년까지 20조원 이상을 투자하겠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30일 현대차 울산공장을 찾아 "미래차는 자동차 산업의 판도를 완전히 바꿔놓고 있다"며 "전기차 업체인 테슬라가 글로벌 자동차 기업을 제치고 기업가치 1위로 올라섰다"고 말했다.

이어 "2022년을 미래차 대중화의 원년으로 삼아 미래차 보급에 속도를 내겠다"며 2025년까지 전기차·수소차 등 그린모빌리티에 20조원 이상 투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미래차 보급 확대 △수출주력산업 육성 및 일자리 확대 △미래차 중심의 산업생태계 전환을 3대 육성 전략으로 내놨다.

그는 "2025년까지 전기차 113만대, 수소차 20만대를 보급하고 북미, 유럽, 중국 시장 진출을 촉진하겠다"며 "2차전지 소재·부품·장비를 연매출 13조원의 신산업으로 키울 것"이라고 설명했다.

자율주행과 관련해서도 "2027년 세계 최초 레벨4 수준의 자율주행차를 상용화 할 것"이라며 "사업재편지원단을 만들어 2030년까지 1000개의 자동차 부품기업이 미래차 사업으로 전환하도록 돕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