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재단, 독립형 어린이 완화의료센터 건립 100억 기부
넥슨재단, 독립형 어린이 완화의료센터 건립 100억 기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김정욱 넥슨재단 이사장, 노정환 네오플 대표, 김정주 엔엑스씨 대표, 이정헌 넥슨코리아 대표, 김연수 서울대학교병원 원장, 김한석 서울대학교어린이병원 원장, 배은정 서울대학교병원 소아청소년과장, 문진수 소아진료지원실장, 김민선 소아청소년과 교수. (사진=넥슨)
(왼쪽부터) 김정욱 넥슨재단 이사장, 노정환 네오플 대표, 김정주 엔엑스씨 대표, 이정헌 넥슨코리아 대표, 김연수 서울대학교병원 원장, 김한석 서울대학교어린이병원 원장, 배은정 서울대학교병원 소아청소년과장, 문진수 소아진료지원실장, 김민선 소아청소년과 교수. (사진=넥슨)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넥슨은 29일 넥슨재단이 서울대학교병원과 국내 최초의 독립형 어린이 완화의료센터 건립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고, 100억원의 기금을 기부하기로 약정했다고 밝혔다.

기부금은 엔엑스씨와 넥슨코리아, 네오플이 함께 조성하며 센터 건립을 위한 부지 매입, 센터 건립·운영 등에 사용된다.

2022년 개원을 목표로 서울시 종로구 원남동에 설립을 추진 중인 '서울대학교병원 넥슨어린이완화의료센터'(가칭)는 중증 질환으로 인해 24시간 돌봄이 필요한 소아 환자와 가족에게 종합적인 의료 및 돌봄 서비스를 제공하는 시설이다. 1회 입원 시 최대 6박 7일, 연간 14일까지 입원 및 돌봄이 가능하며 돌봄 의료시설 외에도 가족상담실 등 다양한 시설이 마련된다.

김정욱 넥슨재단 이사장은 "넥슨은 우리의 미래인 어린이에 대한 관심을 바탕으로 어린이와 청소년의 재활 및 의료 지원 사업에 지속적으로 참여해왔다"며 "국내 최초로 생겨날 독립형 어린이 완화의료센터 건립에 동참하게 되어 매우 뜻 깊게 생각하며, 앞으로 지속적으로 관심을 이어가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