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 디노랩 스타트업에 특허·투자·마케팅 컨설팅
우리금융, 디노랩 스타트업에 특허·투자·마케팅 컨설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우리금융지주
사진=우리금융지주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우리금융그룹은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인 '디노랩(Dinno Lab)'에 소속된 스타트업들의 스케일업을 위해 역량 강화 프로그램 '디업(D·UP)'을 진행한다고 29일 밝혔다.

우리금융은 소규모 인력으로 운영되는 스타트업 특성상 별도 전문 법무팀이나 회계팀이 없다는 데 주목했다. '디업'은 이같은 문제를 해결하고자 전문 컨설팅을 통해 스타트업의 역량을 키울 수 있도록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이달 28일부터 30일까지 총 3일간 진행되는 이번 프로그램은 절세, 특허관리 방안 등 스타트업에 유용한 강의와 특허, 마케팅 등 분야별 전문가와의 일대일 컨설팅 일정으로 구성됐다. 특히, 올해는 △특허 △세무·회계 △투자(IR) △마케팅 △UI·UX 등 5개 분야로 지원 범위가 확대됐다. 또 변리사, 세무사, 벤처캐피탈 심사역 등 각 분야에서 현업으로 활동하고 있는 전문가가 직접 참여한다.

우리금융 관계자는 "앞으로 스타트업 역량 강화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라며 "디노랩 소속 업체와의 협업을 확대·강화하면서 동반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