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미코바이오메드와 디지털·바이오헬스 사업 본격화
KT, 미코바이오메드와 디지털·바이오헬스 사업 본격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T
사진=KT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KT는 감염병 진단과 바이오헬스 사업 협력을 위해 체외진단 전문기업 미코바이오메드와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미코바이오메드는 랩칩(LabChip) 기술을 바탕으로 현장진단검사(POCT, Point of Care Testing) 진단을 전문으로 하는 기업이다. 생화학진단, 분자진단, 면역진단을 아우르고 있다. 특히 미국, 브라질 등 조인트벤처(JV) 설립을 통해 안정적인 해외 진출 유통망을 확보했을 뿐 아니라, 이번 코로나19 초기부터 미주 지역과 유럽 전역 약 3~40개국에 진단키트를 공급하고 있다. 

두 회사는 이번 협약으로 △체외진단분야 글로벌 영업 △글로벌 국제기구 감염병 사업 △해외 거점국가 감염병 진단 사업 △바이오헬스 데이터 플랫폼 구축 사업 △신규 바이오사업 공동 추진·지식공유(Knowledge Sharing) 분야에 협력하기로 했다. 

김형욱 KT 미래가치TF 전무는 "KT는 디지털·바이오 헬스 사업을 미래 신성장동력으로 삼고 향후 5년간 괄목할 만한 성장을 이루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