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상품] DGB대구銀 'IM외화자유적금'
[신상품] DGB대구銀 'IM외화자유적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DGB대구은행)
(사진=DGB대구은행)

[서울파이낸스 우승민 기자] DGB대구은행은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인한 경기 침체 속 기축통화인 미국 달러 자산에 대한 고객 수요를 충족시키고자 비대면 전용 외화적금 상품인 IM외화자유적금을 출시했다고 28일 밝혔다.

가입 가능 통화는 미국 달러(USD), 일본 엔화(JPY), 유로화(EUR)로 개인 고객에 한해 통화별 1계좌씩 최대 3계좌까지 IM뱅크 어플(모바일웹 포함)을 통해서 가입할 수 있다.

원화로 외화를 매입해 IM외화자유적금에 적립할 경우 최대 70% 환율 우대율이 적용되고 미국 달러기준 일일 최대 1000달러까지 자유롭게 입금할 수 있다.

기본금리는 가입일 통화별 고시 금리에 따르며 DGB대구은행 신규고객, 마케팅 동의, 자동이체 등록과 같은 간단한 조건 충족 시 최고 0.50%의 우대금리가 제공된다.

단, 상품가입 또는 재예치 시점 통화별 고시금리가 0%인 경우 우대금리는 적용되지 않는다.

또 환율 알리미 서비스 신청을 통해 원하는 타이밍에 추가입금 거래도 가능하며 해지하지 않고 10회까지 분할 인출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DGB대구은행은 영업점을 방문하지 않고 본인 계좌를 통해 비대면으로 외화를 사고 팔 수 있는 외화 Buy&Sell 서비스에 이번 IM외화자유적을 출시, 다양한 비대면 외화 서비스를 추후에도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DGB대구은행 관계자는 "최근 원달러 환율 하락에 따라 안전자산으로 꼽히는 달러 관련 상품이 인기를 얻는 가운데 고객들의 다양한 외화 서비스를 위해 이번 상품을 출시했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