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연금, 한화자산운용 등 국내주식 위탁운용사 4곳 선정
국민연금, 한화자산운용 등 국내주식 위탁운용사 4곳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국민연금공단)
(사진=국민연금공단)

[서울파이낸스 박조아 기자] 국민연금공단 기금운용본부가 국내외 투자 여건과 운용 환경을 고려해 국내주식 위탁부문의 책임투자형 위탁운용사를 추가 선정했다고 27일 밝혔다. 

기금운용본부는 지난 9월 국내주식 위탁운용사 선정 계획 공고 후 대상 분야에 대한 펀드별 내역 및 제안서 등을 접수 받았다. 이후 제안서 심사 및 구술 심사를 거쳐 책임투자형에 교보악사자산운용, 브이아이자산운용, 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 한화자산운용 총 4곳의 위탁운용사를 선정했다. 책임투자형은 전통적인 재무분석에 환경(Environment), 사회(Social), 지배구조(Governance)와 같은 비재무적 분석을 추가함으로써 기업의 지속가능성에 중점을 둔 투자유형이다. 

안효준 기금운용본부장은 "코로나19(COVID-19)로 인한 글로벌 팬데믹 현상으로 변동성(Volatility), 불확실성(Uncertainty), 복잡성(Complexity), 모호성(Ambiguity)이 증가하면서 그 어느 때 보다 지속 가능한 기업에 투자하는 것이 중요하게 부각됐다"며 "국민연금은 불확실성이 높아진 투자 환경 속에서 국민의 노후자금을 안정적으로 운용하고 장기적 수익률을 제고하기 위해책임투자에 대한 우수한 역량을 지닌 외부 전문 운용사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