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마이데이터 자산관리 서비스 이용자 200만 돌파
신한카드, 마이데이터 자산관리 서비스 이용자 200만 돌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신한카드)
(사진=신한카드)

[서울파이낸스 우승민 기자] 신한카드는 지난 3월 선보인 마이데이터 자산관리 서비스 '신한 마이리포트' 이용고객이 200만명을 돌파했다고 26일 밝혔다. 

마이리포트는 금융기관의 데이터를 통합 분석해 고객의 소비생활을 정확하게 진단하고, 합리적이고 현명한 소비습관을 제안하는 종합 자산관리 서비스다.

기존 85개에서 130여 개까지 연동 가능한 금융기관이 확대됨에 따라 고객은 모든 카드사뿐 아니라 은행, 증권, 보험, 연금 및 현금영수증까지 금융데이터를 모아 한번에 쉽고 안전하게 소비관리와 자산관리가 가능하다.

또한 신한카드만의 자동화된 알고리듬으로 소비내역을 카테고리, 기간, 유형별로 분석한 리포트를 보여줄 뿐 만 아니라, 놓치기 쉬운 정기 월납 현황부터 신용도 변동까지 알아서 챙겨주는 알림톡 기능 등 유용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마이리포트는 고객의 손 안에서 하나의 애플리케이션(앱)으로부터 결제, 금융상품, 자산관리에 이르는 모든 금융서비스를 구현하고 마이데이터를 기반으로 개인별 라이프 스타일에 맞는 새로운 맞춤서비스와 비금융 혜택까지 제공한다는 신한카드의 미래사업전략과도 일치한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빅데이터와 차별적 역량을 바탕으로 마이데이터 사업 준비를 철저히 하고 있다"며 "마이데이터의 핵심 가치인 고객을 중심으로 데이터 주권을 실현하는 '오너십', 기업과 소비자의 '연결'을 통한 고객 편익 증대, 금융·데이터 생태계 혁신의 '확장'이라는 관점에서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