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공항공사, IATA 아태본부와 공항운영 파트너십 강화
한국공항공사, IATA 아태본부와 공항운영 파트너십 강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주진희 기자] 한국공항공사는 지난 22일 국제항공운송협회(IATA, International Air Transport Association) 아시아태평양 본부와 공항운영 상호협력과 파트너십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IATA는 120개국 290여 개의 항공사가 가입된 세계 최대의 항공사 협의체로, 항공운송사업의 발전을 위해 항공정책과 규제의 개선, 항공운송 안전 지원 및 증진 등을 추진하고 있다. 이번 업무협약은 코로나 상황으로 인해 상호 서면으로 추진‧체결됐다. 

이번 협약으로 양 기관은 신속하고 편리한 여객 서비스를 위한 바이오정보 활용 신분확인 솔루션 도입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추진하고 교육과 마케팅 등 공항운영 전반에 상호 협력을 강화키로 했다.  

손창완 한국공항공사 사장은 "코로나19로 인한 항공업계의 위기 극복을 위해 공항과 항공사가 힘을 모은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항공업계의 빠른 정상화와 여객들을 위한 안전하고 편리한 공항서비스 제공을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