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금원 "잠든 돈, 우편으로 알려드려요"
서금원 "잠든 돈, 우편으로 알려드려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말까지 휴면예금 원권리자 25.2만명에 우편 발송
(자료=서금원)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서민금융진흥원은 휴면예금 원권리자의 환급을 돕고자 연말까지 25만2000명에게 우편 안내를 한다고 22일 밝혔다.

서금원은 전체 개인 명의 휴면예금 원권리자 1600만명 중 50만원 이상을 보유한 원권리자에게 우편을 보낼 예정이다. 행정안전부의 협조를 통해 확보한 최신 주소지로 매주 1회 각 4만여 명에게 순차적으로 안내한다.

올해 1∼9월 휴면예금은 1284억원이 지급됐다.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 챗봇서비스 등 비대면 서비스 강화로 작년 같은 기간보다 20% 증가한 수치다. 지급 건수는 8만1000건으로 작년 1∼9월보다 36% 늘었다.

1000만원 이하 휴면예금은 창구 방문 없이 앱과 인터넷에서 찾을 수 있다. 온라인 이용이 어려운 경우에는 서민금융 콜센터에서도 조회와 지급 신청이 된다.

이계문 원장은 "휴면예금 원권리자의 접근성·편의성을 지속 제고한 결과 매년 휴면예금 지급이 큰 폭으로 증가하고 있다"라며 "유관기관 연계 서비스를 확대하는 등 휴면예금 원권리자의 권익 보호를 더욱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