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MM, 본격적인 증익 사이클 도래"-삼성증권
"HMM, 본격적인 증익 사이클 도래"-삼성증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김태동 기자] 삼성증권은 21일 HMM에 대해 업황 개선과 구조조정 효과로 본격적인 증익 사이클이 도래했다며 투자의견 매수, 목표주가 1만1500원을 제시했다.

김영호 삼성증권 연구원은 "3분기 전년 대비 49.7% 급등한 SCFI(컨테이너 운임지수)가 4분기에도 상승 추세를 지속 중"이라며 "특히 HMM 컨테이너 매출의 42%를 담당하는 미주 노선의 경우 서안 기준 120%를 상회하는 상승률을 보이고 있다"고 밝혔다.

김 연구원은 "연초 11%에 육박했던 계선율이 하락하고 있음에도 운임 강세가 이어지고 있다"며 "내년 글로벌 경기 회복과 맞물려 컨테이너 물동량이 전년 대비 5.7% 증가해 선복 증가율 1.5%를 크게 상회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밝혔다.

아울러 그는 "올해 인도 완료된 12척의 24k TEU 초대형선과 내년 인도 예정인 15.3k 8척을 통해 미주 동안 등 신규 노선 서비스가 추가될 예정"이라며 "해운 동맹 내 최대 대형선 운영으로 인해 안정적인 물동량 증가세를 보일 것"이라고 기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