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항공, 8개월만에 인천~하얼빈 노선 운항재개
제주항공, 8개월만에 인천~하얼빈 노선 운항재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항공 여객기. (사진=제주항공)
제주항공 여객기. (사진=제주항공)

[서울파이낸스 주진희 기자] 제주항공은 약 8개월만에 인천~하얼빈 노선 운항을 재개한다고 21일 밝혔다.

하얼빈 노선은 지난 2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대유행)으로 운항이 중단된 바 있다. 이로써 제주항공은 코로나19 이후 유일한 중국 노선이었던 인천~웨이하이를 포함해 총 두 개의 중국 노선을 운항하게 됐다.

제주항공의 인천~하얼빈 노선은 주1회 운항으로 매주 수요일 오전 8시50분에 출발해 10시20분(현지시간)에 하얼빈 공항에 도착하며, 하얼빈에서는 오전 11시25분에 출발해 인천국제공항에 오후 2시45분에 도착하는 일정이다.

중국행 비행기에 탑승하는 승객은 출발 72시간 전까지 지정 검사기관의 '유전자증폭(PCR)검사'를 완료해 '검사 음성 증명서'를 제출해야만 한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하얼빈 노선의 운항 재개로 현지교민 및 기업인, 유학생들의 이동 편의가 늘어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