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은행 준법감시부문, 골든베리 농가서 일손돕기
농협은행 준법감시부문, 골든베리 농가서 일손돕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H농협은행 준법감시부문 임직원들이 경기도 양평군 서종면 농가를 방문해 일손돕기를 하고 있다. (사진=NH농협은행)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NH농협은행은 20일 홍명종 부행장과 준법감시부문 임직원 봉사단이 경기도 양평군 서종면 일대 농가를 방문해 수확기 농촌일손돕기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날 봉사활동에 참여한 임직원봉사단은 코로나19로 인력난을 겪고 있는 골든베리 농가에서 골든베리 꽃따기 및 영농폐자재 수거 작업에 나섰다.

홍명종 부행장은 "올해 코로나19 장기화로 인력이 많이 필요한 수확철에 농촌이 어려움을 겪고 있어 안타깝다"며 "수확철 농촌 일손부족을 해소하기 위해 임직원 봉사단 활동을 더욱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