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카닷컴, 네이버에서 '내 차 시세·비교견적' 간편하게
엔카닷컴, 네이버에서 '내 차 시세·비교견적' 간편하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네이버 마이카에 엔카 내 차 시세 정보 제공
엔카닷컴이 네이버 MY CAR(마이카)와 손잡고 엔카 시세 데이터 제공한다. (사진= 엔카닷컴)
엔카닷컴이 네이버 MY CAR(마이카)와 손잡고 엔카 시세 데이터 제공한다. (사진= 엔카닷컴)

[서울파이낸스 권진욱 기자] 국내 최대 자동차 거래 플랫폼 엔카닷컴이 네이버의 차량관리 통합서비스 '네이버 마이카(MY CAR)'와 제휴하고 내 차 팔기 중고차 시세 정보를 제공한다고 20일 밝혔다.

'네이버 마이카'는 지난 15일 베타버전을 선보였다. 차량번호 등록만으로 자동차를 간편하게 관리할 수 있도록 실시간 중고가 시세, 정기검사 시기, 잔여 보증기간, 리콜 정보, 자동차세 납부 시기, 자동차보험 만기일 등을 알려주는 서비스다.

엔카닷컴은 이번 제휴로 20년간 쌓은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엔카 내 차 팔기 시세 데이터를 제공한다. 네이버 마이카의 '내 차 팔 때 시세' 페이지에서 엔카가 제공하는 투명한 시세 정보를 한 눈에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시세 정보 옆에 위치한 '견적'을 클릭하면 바로 '엔카 비교견적' 서비스로 연결돼 간편한 내 차 팔기도 가능하다. '엔카 비교견적'은 온라인 경매를 통한 경쟁 입찰로 48시간 안에 보다 높은 가격으로 차를 팔 수 있는 서비스다.  

박홍규 엔카닷컴 사업총괄본부장은 "'네이버 마이카'와 제휴하면서 엔카 시세 데이터와 '엔카 비교견적' 서비스 등을 보다 많은 소비자에게 제공 할 수 있게 됐다"며 "국내 최대 자동차 거래 플랫폼으로서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다양한 서비스 개발과 적극적 제휴로 소비자들이 쉽고 편하게 차량을 관리하고 사고 팔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