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양행, 임페리얼 칼리지 런던과 업무협약 
유한양행, 임페리얼 칼리지 런던과 업무협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CiC 프로그램 참여로 오픈이노베이션 확대
CI=유한양행
유한양행 CI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유한양행은 영국의 임페리얼 칼리지 런던(Imperial College London)과 전략적 제휴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맺고, ICiC(Imperial Confidence in Concept) 프로그램에 참여한다고 16일 밝혔다.

임페리얼 칼리지 런던은 의학·바이오 분야 연구를 선도하는 영국 대학으로 연구를 통해 사회적 이익을 실현하는 중개연구에 집중하고 있다. 8년째 열리는 임페리얼 칼리지 런던의 ICiC 프로그램은 새로운 치료법, 의료기기 및 진단 분야의 기초 연구 단계에서 산업화로 이어지는 중개연구를 가속하고 개발을 지원·촉진하는 프로그램이다. 영국 정부와 기관, 사업체가 개발을 위한 연구비를 지원한다. 

유한양행은 이 프로그램에 참여해 임페리얼 칼리지에 연구비를 지원받고 관심 분야에 대한 초기 신약개발 과제들의 공동 연구를 할 예정이다. 유한양행은 임페리얼 칼리지의 기초 과학 연구 성과에 자사 신약개발 비법이 더해지면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한다. 

이정희 유한양행 사장은 "이번 협력은 유한양행이 적극적으로 실행하고 있는 글로벌 오픈이노베이션(개방형 혁신) 확대 전략의 일환"이라며 "신약 개발 및 파이프라인 강화뿐만 아니라 유럽 진출의 발판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