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 코로나19 확진자 나온 시흥캠프 폐쇄
쿠팡, 코로나19 확진자 나온 시흥캠프 폐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확진판정 받은 지인과 밖에서 식사한 지원업무 담당자 1명 감염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쿠팡은 15일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온 경기도 시흥 캠프를 폐쇄했다. 쿠팡에 따르면, 이날 광명시보건소로부터 시흥 캠프의 지원업무 담당자 한 명이 코로나19 확진자로 확인됐다는 통보를 받은 즉시 필요한 조치를 취하고 있다.   
   
해당 직원은 시흥 캠프 밖에서 함께 식사한 지인이 확진판정을 받자 밀접 접촉자로 분류돼 검사를 받았다. 쿠팡은 시흥 캠프를 폐쇄하고 추가 방역을 실시했다. 시흥 캠프 직원과 방문자들에겐 문자메시지와 구두로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사실을 알렸다.   
   
쿠팡 쪽은 "방역당국에 협조해 근무자 및 방문자 안전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최선을 다한다는 방침"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