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동방항공, 인천~상하이 운항중단···'코로나 확진 8명'
中동방항공, 인천~상하이 운항중단···'코로나 확진 8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주일간···인천-우시 노선도 중단
한산한 인천공항 스케줄 전광판. (사진=주진희 기자)
한산한 인천공항 스케줄 전광판. (사진=주진희 기자)

[서울파이낸스 주진희 기자] 중국동방항공 탑승객 가운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8명이 나오면서 인천~상하이 하늘길이 임시 중단됐다.

12일 중국 CCTV 위챗 공식계정에 따르면 중국 민간항공국(이하 민항국)은 이날부터 동방항공의 인천~상하이 노선 'MU5042편'의 운항을 1주일간 중단시켰다. 

동방항공이 지난달 25일 운항한 인천발 상하이행 MU5042편의 탑승객 중 8명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기 때문이다. 민항국은 방역규정을 위반했다는 징계 사유를 밝혔다.

이에 따라 동방항공은 해당 노선에 대해 오는 19일부터 운항을 재개할 수 있다.

동방항공은 이번 징계로 인천-상하이 노선 운항 실적을 통해 추가로 받았던 인천-우시 노선의 운항도 중단하게 됐다.

민항국은 지난 3월 말부터 코로나19 해외 역유입을 막기 위해 항공사당 1개 노선에서 주 1회씩만 운항하도록 제한하고 있다. 대신 중국을 오가는 항공편의 전체 승객이 3주 연속 코로나19 음성 판정을 받으면 운항 횟수를 주 2회로 늘릴 수 있도록 했다.

승객 5명 이상이 양성 판정을 받으면 1주일간, 10명 이상이면 4주간 운항을 중단하도록 하는 징계 제도도 시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