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리테일, 1만5000여 편의점·SSM서 독도 알리기
GS리테일, 1만5000여 편의점·SSM서 독도 알리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 여성이 편의점 GS25 앞에서 독도를 알리기 위해 친환경 가방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GS리테일)
한 여성이 편의점 GS25 앞에서 독도를 알리기 위해 친환경 가방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GS리테일)

[서울파이낸스 장성윤 기자] 지에스(GS)리테일이 편의점 GS25와 기업형 슈퍼마켓(SSM) GS더프레시 점포 1만5000여곳에서 독도 알리기 캠페인을 벌인다. 독도의날(10월25일)을 맞아 12일부터 10월 말까지 소비자를 상대로 대한민국 영토인 독도의 가치를 알리겠다는 것이다. 

12일 GS리테일에 따르면, '진심, 독도를 바라보다'란 주제에 맞춰 기획한 캠페인의 핵심은 친환경 가방(에코백) 증정이다. GS25에서 모바일 앱 '더팝'을 통한 신한카드 스탬프 행사에 참여하거나 GS더프레시에서 14일부터 행사 상품을 사는 소비자한테 선착순 방식으로 1만5000개를 나눠준다. 

광운대학교 공공소통연구소와 손잡고 만든 친환경 가방엔 사진작가 김우일이 찍은 독도 사진과 '독도(DOKDO)'의 알파벳을 푸른 달이 바뀌는 과정으로 표현한 디자인을 새겼다. 가방 안에는 독도 색칠용(컬러링) 도안 3종과 투명 스티커가 들어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