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성 원자력발전소 4호기, 78일 만에 재가동
월성 원자력발전소 4호기, 78일 만에 재가동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월성 원전 홈페이지
사진=월성 원전 홈페이지

[서울파이낸스 박시형 기자] 월성 원자력발전소 4호기가 78일 만에 가동을 다시 시작했다.

한국수력원자력 월성원자력본부는 제17차 계획예방정비에 들어갔던 월성 4호기(가압중수로형 70만급)가 발전을 재개했다고 10일 밝혔다.

월성 4호기는 지난 8일 오후 10시 46분께 발전을 재개, 다음날 오후 11시 정상 운전 출력에 도달했다.

지난 7월 22일부터 증기발생기 1단 습분분리기 상부 덮개가 일부 손상돼 해당 부분 264개를 새로운 제품으로 교체했다.

또 원자력안전법에 따른 92가지 항목을 검사해 원자로 및 관련 설비 안정성과 신뢰성 적합을 확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