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銀 'KB모바일인증서', 공공분야 전자서명 후보사업자 선정
국민銀 'KB모바일인증서', 공공분야 전자서명 후보사업자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국민은행
사진=KB국민은행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KB국민은행은 KB모바일인증서가 행정안전부 주관 공공분야 전자서명 확대 도입 시범사업의 후보사업자로 선정됐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공인인증서 외 다양한 민간 전자서명 서비스를 공공웹사이트에 시범 도입하는 것이 골자다. 총 9개 사업자가 참여해 5곳이 선정됐다.

지난해 7월 출시된 KB모바일인증서는 KB국민은행이 자체 기술로 개발한 사설인증서다. 현재 500만명의 고객이 이용하고 있으며 최근 1년간 월 평균 인증 건수는 2556만여건이다.

KB모바일인증서는 암호 대신 패턴·지문·페이스ID(아이폰 이용 고객) 등의 편리한 방법으로 간편 로그인이 가능하도록 한다. 또 금융거래 시 보안카드나 OTP 없이 간편비밀번호 6자리를 입력하면 가능하도록 했다. 소프트웨어 뿐만 아니라 하드웨어에까지 보안 기술을 적용해 독립된 보안 영역에 인증서를 저장시킴으로써 안정성도 높였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KB모바일인증서를 통해 앞으로 홈택스 연말정산간소화, 정부24, 국민신문고 등 공공웹사이트에서도 더욱 간편하고 편리한 비대면 거래를 이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