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베트남 투자자산 9300억원 수탁 개시
우리은행, 베트남 투자자산 9300억원 수탁 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우리은행)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우리은행은 베트남 현지 투자자산을 보관·관리하는 글로벌 수탁업무를 시작했다고 7일 밝혔다.

작년 7월 베트남에서 현지 수탁은행 인가를 받은 우리은행은 지금까지는 베트남으로 투자하는 국내투자펀드의 경우 외국계은행에 투자자산을 위탁해야 했다. 이번 수탁업무로 국내 자산운용사 및 연기금 등 주요 투자자는 글로벌 수탁서비스를 우리은행에서 받을 수 있다.

베트남우리은행은 자산수탁 서비스 제공을 위한 고도화된 전산시스템과 인력, 내부통제 조직을 갖춰 기존 외국계은행에서 보관 중이던 9300억원 규모의 펀드를 수탁할 예정이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이번 베트남 글로벌 수탁업무 개시를 통해 경쟁력 있는 수익모델을 구축해 향후 우리은행이 진출한 다른 국가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