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퍼저축은행, 다양성·공정성 위한 'D&F 위원회' 출범
페퍼저축은행, 다양성·공정성 위한 'D&F 위원회' 출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퍼저축은행 D&F 위원회 위원이 페퍼저축은행 본사 내에서 회의를 하고 있다. (사진=페퍼저축은행)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페퍼저축은행은 사내 다양성과 공정성 가치를 실현하기 위한 '다양성과 공정성(D&F) 위원회'를 출범했다고 6일 밝혔다.

D&F 위원회는 임직원들의 인식을 제고하고 일상 근무환경 내 구체적인 실천을 촉진하기 위해 지난 9월 설립됐다. 임직원들과 소통하고 의견을 수렴해 사내 성별·세대·직급 간 격차를 줄이는 걸 목표로 하고 있다. 

위원회는 경청, 여성 리더십 강화, 다양성 존중 등 크게 3가지 미션을 수행할 예정이다. D&F 위원장을 맡은 문소연 소비자금융본부 이사대우를 비롯해 총 12명으로 구성된 위원회는 현재까지 두차례 정기 회의를 한 상태다.

이달 말에는 페퍼 그룹의 8개 금융회사가 참여하는 '페퍼 비즈니스 다양성과 포용성 기념식'에도 참여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