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한국 최우수 자금관리·송금 은행' 선정
우리은행, '한국 최우수 자금관리·송금 은행'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우리은행)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우리은행은 글로벌 금융전문지 아시안뱅커가 주관한 '트랜잭션 파이낸스 어워드 2020'에서 '한국 최우수 자금관리 은행'과 '한국 최우수 송금은행' 2개 부문에 선정됐다고 6일 밝혔다.

아시안뱅커지는 1996년 싱가포르에 설립된 글로벌금융지로, 매년 애널리스트 및 국제 심사위원단의 심사과정을 거쳐 트랜젝션, 디지털 분야 등에서 최우수 은행을 선정한다.

이번 수상으로 우리은행은 2011년부터 10년 연속 아시안뱅커지 트랜잭션 어워즈에서 수상했으며, 자금 관리 부문은 2013년부터 8년 연속 '한국 최우수 자금관리 은행'으로 선정됐다.

아시안뱅커지는 우리은행이 △450여개의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해 효율적 금융서비스 제공 △우리글로벌퀵송금 등 비대면 해외송금서비스 업그레이드 및 고객 맞춤형 자금관리 서비스를 통한 고객만족도 제고 △강화된 컴플라이언스 및 내부통제 등으로 양적·질적 성장을 이루고 있다는 점을 높이 평가한 것으로 알려졌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이번 수상으로 주요 글로벌 진출 시장인 동남아뿐 아니라 유럽과 미주 등의 금융시장에서도 인지도와 위상이 높아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