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 도보 배달 서비스 도입
CU, 도보 배달 서비스 도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씨유 배달원이 장소를 확인하고 있다. (사진=비지에프리테일)
5일 씨유 도보 배달원이 상품을 수령한 후 배달 장소를 확인하고 있다. (사진=비지에프리테일)

[서울파이낸스 장성윤 기자] 편의점 씨유(CU)를 운영하는 비지에프(BGF)리테일은 도보 배달 전문 업체 엠지플레잉과 협력해 근거리 도보 배달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5일 밝혔다.

비지에프리테일에 따르면 이 서비스는 이달 말까지 서울 내 1000여 점포에 도입된다. 배달 앱 '요기요'에서 주문이 접수되면 매장 반경 1㎞ 이내에 있는 도보 배달원을 배정하고 5분간 배정이 이뤄지지 않으면 이륜차 배달원을 투입하는 방식이다. 주문 1건당 1명의 배달원을 배정하며 배달원별로 담당 범위를 1㎞ 이내로 제한해 여러 건의 주문을 묶음 배송할 수 있다. 

비지에프리테일은 다음달부터 도보 배달 서비스를 전국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조성해 BGF리테일 e-커머스팀장은 "늘어난 배달 물량을 안정적으로 소화하기 위해 전문 시스템을 이용할 수 있는 업체와 힘을 모았다"며 "배달 시장에서 경쟁력 있는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소비자들의 니즈를 파악해 씨유만의 가치를 전달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