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연금공단, 하반기 신규 직원 90명 채용
국민연금공단, 하반기 신규 직원 90명 채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표=국민연금공단)
(표=국민연금공단)

[서울파이낸스 박조아 기자] 국민연금공단은 2020년 하반기 신규직원 90명을 공개채용한다고 28일 밝혔다.

국민연금공단은 이번 채용에서 공공기관으로서 사회통합에 기여하기 위해 사회 취약계층인 장애인, 저소득층, 다문화 가족 등에 대한 채용을 확대할 계획이다. 전체 채용 인원 중 38%를 사회형평적 채용(장애인, 저소득층, 다문화 가족,  취업지원대상자, 고졸자)으로 구성한다.

특히 저소득층과 다문화 가족에 대한 채용목표제를 최초 실시해 취약계층의 취업 기회를 확대할 계획이다. 채용목표제는 채용 인원 중 일정한 인원 저소득층과 다문화 가족에 할당하는 것을 의미한다.

국민연금공단은 또 능력 중심 채용을 위해 AI(DATA 기반) 시스템을 활용한 자기소개서 검증, 타 기관 감사인의 교차점검을 새롭게 도입한다. 이를 통해 전형단계별 차별 발생 가능 요인을 사전에 원천 차단하고, 모든 절차를 공정하고 투명하게 운영할 예정이다.

이번 채용시험은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4단계 시험 방역대책'을 시행하고, 필기시험 및 면접에 응시하는 수험생에게 방역 대책을 철저히 준수하도록 요청할 예정이다. 

입사지원서는 오는 28일부터 10월14일까지 국민연금공단 홈페이지를 통한 인터넷 접수만 가능하며, 서류전형‧필기시험‧인성검사‧면접‧신체검사를 거쳐 최종 선발된 합격자는 올해 12월과 내년 1월에 나누어 임용할 예정이다.

김용진 국민연금공단 이사장은 "장애인 등 사회 취약계층에 대한 사회형평적 채용 확대로 공공기관의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고, 공정하고 투명한 채용제도 정착에 앞장설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