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DF 신규자금 꾸준히 유입···올들어 설정액 29%↑
TDF 신규자금 꾸준히 유입···올들어 설정액 2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박조아 기자] 생애주기형 펀드에 신규 자금이 꾸준히 유입되고 있다.

27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미래에셋·삼성·한국투자·KB·신한BNPP 등 5개 자산운용사의 공모형 타깃데이트펀드(TDF) 설정액은 25일 현재 3조4000억원으로, 올해 들어 7600억원(29%) 늘었다.

이는 은퇴자금 마련을 목표로 삼는 펀드 특성상 연금계좌를 통한 적립식 투자가 많았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TDF는 가입자의 목표 은퇴 시기에 맞춰 주식 등 위험자산과 채권 등 안전자산 비중을 조정해주는 자산배분 펀드를 말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