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병청, 만12세 이하·임신부 독감예방접종 재개
질병청, 만12세 이하·임신부 독감예방접종 재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25일 오후부터 만 12세 이하 어린이와 임신부를 대상으로 한 독감 무료 예방접종 사업이 시작된다. 질병관리청은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2회 접종 대상자를 포함한 만 12세 이하 어린이와 임신부에 대해서는 오후부터 접종을 재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질병관리청은 상온 노출 사고를 확인한 뒤 22일부터 국가 접종사업을 전면 중단했다가, 공급체계가 다른 백신 물량에 대해서는 접종을 재개하기로 했다. 이번 접종 재개에 활용하는 백신은 상온 노출 사고를 낸 신성약품이 유통하는 물량과는 관련이 없다. 만 12세 이하 어린이와 임신부 대상 접종 백신은 현재 유료 접종 백신과 마찬가지로 각 의료기관이 개별적으로 구매한 백신이다.

한편 질병청은 식품의약품안전처, 지방자치단체와 함께 국가 예방접종사업 중단 사태를 초래한 의약품 유통업체 신성약품을 23일 방문해 현장 조사를 했다. 합동 현장조사단은 신성약품에서 백신의 입·출고, 보관, 납품 과정 중 콜드체인(저온유통)이 유지됐는지를 중점적으로 확인했고, 백신 보관 냉장창고는 기준 온도 4∼6도를 유지하고 있음을 확인했다.

배송차량에 대해서는 자동온도 기록지와 운송 소요시간, 운송 과정 등 콜드체인 관련 자료를 확보해 분석하고 있다. 유통 품질관리 기준을 준수했는지도 확인하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