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그룹홈·다문화 가정에 추석 음식·요리법 전달
포스코건설, 그룹홈·다문화 가정에 추석 음식·요리법 전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성희 포스코건설 사장과 요리재능기부봉사단이 함께 유튜브로 추석요리 만들기 시범을 보이고 있다. (사진= 포스코건설)
한성희 포스코건설 사장과 요리재능기부봉사단이 함께 유튜브로 추석요리 만들기 시범을 보이고 있다. (사진= 포스코건설)

[서울파이낸스 박성준 기자] 포스코건설은 추석 연휴를 앞두고 인천지역 그룹홈 가정 18곳과 다문화 가정 15곳에 추석 음식재료와 조리법 영상을 지원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지원은 추석에도 복지시설 등에서 생활하는 지역 소외계층과 한국 전통음식 만들기에 익숙하지 않은 다문화 가정을 위해 마련됐으며, 추석 음식인 소불고기, 잡채, 송편 등 요리 재료를 냉장 상태로 전달할 계획이다.

한성희 포스코건설 사장 및 임직원 요리봉사단은 유튜브를 통해 음식 조리 방법을 시현해 그룹홈과 다문화 가정에서 영상을 보면서 쉽게 음식을 만들 수 있도록 했다. 이 영상은 오는 28일 포스코건설 유튜브를 통해 공개된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민족 최대 명절인 추석에 코로나로 고향 방문도 자제되고 있는 상황이지만 마음만은 따뜻한 추석 명절이 되길 바란다"라면서 "앞으로도 지역과 사회에 도움이 되는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