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몬 '랜선 입사제' 도입
티몬 '랜선 입사제' 도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티몬 CI.
티몬 CI.

[서울파이낸스 장성윤 기자] 티몬은 24일 비대면 채용 과정인 '랜선 입사제도'를 도입한다고 24일 밝혔다. 티몬에 따르면 이번 정책은 코로나19 상황 속 채용 불확실성을 낮추고 필요한 인재를 적시에 확보하기 위함이다. 

입사지원자는 티몬 채용사이트를 통해 이력서를 등록한 뒤 서류가 통과되면 일대일 화상 면접을 본다. 모든 전형이 온라인으로 진행되며 최종 입사가 결정돼도 입사 당일 회사가 재택근무를 시행 중이면 업무에 필요한 기기들을 자택에서 받아 근무를 시작할 수 있다. 티몬은 이미 해당 제도를 시범 운영해 4명의 신규 인력을 채용하고 입사일 조정 없이 바로 부서에 배치했다.

티몬은 올해 연말까지 영업 부문 등의 상품기획자(MD)를 두 자릿수 선발할 예정이다. 개발, 기획, 백오피스 등 다양한 부문의 경력직을 상시 모집할 때도 같은 방법으로 채용할 예정이다.

이진원 티몬 대표는 "외부 요인이 채용과정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하고 지원자들의 만족도를 높일 수 있도록 이번 정책을 도입하게 됐다"며 "앞으로 좋은 인재들이 티몬을 계속해서 찾을 수 있도록 효과적인 채용 정책과 전형들을 지속해서 도입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