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현대자동차, 카트라이더 IP 게임서 협업
넥슨-현대자동차, 카트라이더 IP 게임서 협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쏘나타 N Line' 카트 출시 등 제휴 마케팅 전개
사진=넥슨
사진=넥슨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넥슨은 현대자동차와 손잡고 '카트라이더' 지적재산권(IP) 기반 모바일·PC 게임에서 제휴를 진행한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파트너십으로 모바일게임 '카트라이더 러쉬플러스'와 PC게임 '카트라이더'에 현대차의 '쏘나타 N Line'을 모티브로 제작한 카트를 선보이는 등 공동 마케팅을 전개한다.

넥슨은 이에 앞서 카트라이더 러쉬플러스와 현대차의 만남을 엿볼 수 있는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은 플레임레드 색상 쏘나타 N Line의 실루엣을 비추며 새로운 카트의 등장을 예고했다. 자세한 내용은 오는 28일 공개된다.

PC게임 카트라이더 또한 현대차 제휴 콘텐츠와 이벤트를 10월 중으로 게임 내 적용할 예정이다.

김경아 넥슨 캐주얼마케팅실장은 "대표 자동차 브랜드와 레이싱게임이 만나 다방면에서 시너지를 낼 것으로 기대한다"며 "두 회사가 긴밀히 협력해 이용자에게 색다른 재미와 경험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