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타이어, 미래형 타이어 2종 'IDEA 2020' 수상
금호타이어, 미래형 타이어 2종 'IDEA 2020' 수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세대 자동차 시장을 겨냥한 미래형 에어리스 & 하이브리드 타이어
금호타이어 IDEA 2020 수상제품 (사진= 금호타이어)
금호타이어 IDEA 2020 수상제품 (사진= 금호타이어)

[서울파이낸스 권진욱 기자] 금호타이어가 세계적인 권위의 디자인상인 'IDEA 2020'에서 차세대 자동차 시장을 겨냥한 미래형 타이어 2종에 대해 운송기기 부문 본상인 '파이널리스트(Finalist)'를 수상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수상은 남다른 의미를 가진다. 지난 2월 if 디자인 어워드와 3월 레드닷(Red Dot) 디자인 어워드에 이어 이번 IDEA까지, 올해에만 세계 3대 디자인상을 모두 수상했다. 

금호타이어가 수상한 제품은 미래 지향적 기술력을 담은 컨셉타이어인 에어리스 타이어 e-NIMF와 하이브리드 타이어 e-TOPs다. 금호타이어는 특히 친환경, 자율주행 자동차가 주도적으로 개발되고 있는 미래 자동차 시장을 겨냥해 기존의 타이어 성능은 최대로 유지하면서도 주행 중 타이어로 인해 발생가능한 사고를 방지하기 위해 현재 타이어 연구·개발 중이다. 

'e-NIMF'는 타이어 내부에 공기압을 필요로 하지 않는 비공기압 타이어로 차세대 미래 자동차 시장을 위한 타이어 제품이다. 

비공기압 타이어는 공기압 타이어 대비 내구성능, 소음진동, 회전저항 등이 현저하게 저하되는 문제점이 존재한다.  'e-NIMF'는 스포크의 형상, 제작방법과 재질에 대해 수많은 시험과 시뮬레이션을 바탕으로 원주방향과 폭방향의 스포크 설계 개발을 통해 일반 공기압타이어와 유사한 수준의 주행성능을 구현했으며 생산가능성을 고려해 열융합 방식을 적용했다.

'e-TOPS'는 공기압 타이어와 비공기압 타이어가 갖고 있는 성능상의 장점을 극대화하기 위해 혼합 적용한 하이브리드 타이어로 미래 타이어시장을 위한 제품이다.

각 타이어의 이점을 부각시키기 위해 타이어 상부층은 지면과 접촉하는 트레드와 스포크가 적용되어 이물질로 인한 공기누설을 방지할 수 있으며 하부층은 내부 공기압을 부분 포함함으로써 공기압 타이어의 장점을 그대로 갖게 된다. 이러한 구조를 통해 일반 타이어의 기본성능을 유지함과 동시에 공기유실로 인한 문제를 해결해주므로 주행성능과 안정성을 모두 갖는 미래형 타이어 제품이다.

정일택 금호타이어 연구개발본부장 전무는 "금호타이어는 이미 수년 전부터 에어리스 타이어 등 다양한 제품을 연구·개발중이며 특히 이번 IDEA 수상은 금호타이어가 보유한 미래지향적 디자인 역량 및 기술력에 대한 성과"라며 "앞으로도 고객에게 가장 중요한 안전과 편의를 동시에 제공할 수 있도록 디자인 역량과 기술력을 지속 강화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