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값으로 빌딩 투자"···하나銀-카사, '부동산 수익증권 거래 앱'
"커피값으로 빌딩 투자"···하나銀-카사, '부동산 수익증권 거래 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하나은행)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하나은행이 카사코리아와 손잡고 부동산 수익증권 거래 플랫폼 앱(애플리케이션)을 출시했다.

하나은행은 부동산 간접투자 플랫폼을 운영하는 카사코리아와 전략적 제휴를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앞서 하나은행은 지난해 '디지털 부동산 유동화 수익증권 공모·유통 서비스'에 대해 카사코리아와 함께 혁신금융서비스로 공동 지정 받았다. 현재 카사코리아의 투자자 예탁금을 안전하게 관리하는 신탁 관리 기관으로 제휴를 맺고 있다.

이번에 출시한 '카사(KASA)' 앱은 소액으로도 간편하게 상업용 부동산에 간접 투자할 수 있는 금융서비스 플랫폼이다. 앱을 이용하면 누구나 5000원으로 디지털 부동산 수익증권 'DABS(댑스)' 1주(1DABS)를 살 수 있다.

DABS 보유자는 빌딩의 임대수익 및 향후 매각 시에 보유 지분만큼 처분 수익을 받는 권리를 가진다. 앱을 통해 언제든 이를 사고 파는 것이 가능하다.

앱에서 바로 투자를 위한 하나은행 비대면 계좌 개설을 할 수 있으며 하나은행 계좌를 가지고 있는 손님은 보유 계좌를 쉽게 앱에 연동해 투자에 참여할 수 있다.

카사 앱에서 사고 팔 수 있는 디지털 부동산 수익증권은 오는 10월 첫 공모 개시될 예정이다.

하나은행 관계자는 "하나은행 고객이면 누구나 쉽게 서울 주요 지역의 중소형 빌딩 등 상업용 빌딩에 소액으로도 투자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