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 넷째 주] 전매제한 전 '막차' 관심↑···전국 12곳·8855가구
[9월 넷째 주] 전매제한 전 '막차' 관심↑···전국 12곳·8855가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간 청약물량 추이. (사진= 닥터아파트)
주간 청약물량 추이. (사진= 닥터아파트)

[서울파이낸스 박성준 기자] 9월 넷째 주 분양 시장은 부산 '레이카운티', 울산 번영로 센트리지' 등 지방 주요 단지로 이목이 쏠릴 전망이다. 오는 22일부터 지방광역시 민간택지 분양권 전매제한 강화 시행령(소유권 이전 등기까지)이 본격 시행되는데, 이들 단지는 앞서 입주자 모집공고를 승인 받아 6개월의 전매제한만 적용받기 때문이다.

18일 닥터아파트·리얼투데이에 따르면 9월 넷째 주(21~26일 기준) 전국 12곳·8855가구가 청약을 접수하며, 본격적으로 견본주택을 열고 분양에 나서는 곳은 7곳이다.

[청약 단지]

9월 넷째 주 청약 접수가 실시되는 단지는 12곳이다.

22일 △안양 비산 한신더휴 △포레나 양평 △의정부역스카이자이(주상복합) △파주 운정 아이파크 더테라스(테라스하우스) △서대구센트럴자이(오피스텔) 등 5곳에서 청약을 접수한다.

한신공영은 경기 안양시 비산동 비산1동주민센터 주변을 재개발하는 '비산 한신더휴'를 분양한다. 전용면적 48~62㎡·총 230가구 중 110가구가 일반분양 대상이다. 단지 반경 1㎞ 이내 위치한 지하철 1호선 안양역을 통해 서울과 수도권 전역으로 이동이 용이하다. 안양천과 학의천 산책로가 가깝고 샘모루초·안양중앙초 등을 걸어서 통학할 수 있다. 안양시립 비산도서관, 이마트, 안양중앙시장 등의 생활편의시설도 가깝다.

GS건설은 경기 의정부시 의정부동 일원에 짓는 주상복합아파트 '의정부역스카이자이'를 분양한다. 전용 66~84㎡·393가구 규모이며, 의정부 경전철 의정부중앙역이 도보 4분, 지하철 1호선 의정부역과 가능역이 도보 10분 거리에 위치한 다중역세권 입지다. 의정부역은 수도권 광역급행철도(GTX) C노선이 계획돼 있어 개통 시 강남권역 접근성이 개선될 전망이다. 의정부중앙초·배영초 등을 걸어서 이용할 수 있고, 경기도의료원, 신세계백화점, CGV 등이 가깝다.

24일 △화성태안3 A1·A2블록(국민임대) △내포신도시1차 대방 엘리움 더퍼스트지 등 3곳에서 청약접수를 시작한다. 

대방건설은 충남 예산군 삽교읍 내포신도시 일원에 '내포신도시1차 대방 엘리움 더퍼스트지'를 분양한다. 전용 59~84㎡·868가구 규모로 서해안고속도로, 당진영덕고속도로를 통해 서산, 당진, 세종시 등 인근도시로 이동이 용이하다. 서해선·장항선 복선전철이 오는 2022년, 서부내륙고속도로는 2024년 개통될 예정이다. 충청남도청과 충남지방경찰청 등이 위치한 행정타운과 상업지구가 가깝고 단지 앞 보성초, 덕산중·고교 등을 걸어서 통학할 수 있다.

25일 △천안 신방 삼부르네상스 △구미 성원상떼빌 △울산 번영로 센트리지 △부산 레이카운티 등 4곳에서 청약접수를 시작한다. 

삼성물산·대림산업·HDC현대산업개발은 부산시 연제구 거제동 거제2구역을 재개발한 '레이카운티'를 분양한다. 전용 39~114㎡·총 4470가구 가운데 2759가구(전용 49~84㎡)가 일반분양된다. 부산지하철 3호선 종합운동장역과 동해선 거제해맞이역, 3호선·동해선 환승역인 거제역까지 3개역을 모두 걸어서 이용할 수 있다. 단지 반경 1㎞ 이내 부산시청, 부산의료원, 부산사직종합운동장과 아시아드주경기장, 홈플러스 등이 있다. 창신초, 거성중·거제여중, 계성여고 등도 도보 10분 내 이동할 수 있다.

[견본주택 개관단지]

견본주택을 열고 본격적으로 분양에 나서는 곳은 7곳이다.

25일 △부천 소사 현진에버빌 △수원 반정 아이파크 캐슬 5단지 △수원 영통 롯데캐슬 엘클래스(1·2블록) △성주스위트엠 엘크루 △대구 센트럴 대원칸타빌(주상복합·오피스텔) 등 7곳이 개관할 예정이다.

△수원 영통 롯데캐슬 엘클래스(1·2블록)는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직접 관람을 제한하고 사이버 견본주택으로 대체해 운영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