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빅스비 기반 '보이스 터치결제' 서비스
신한카드, 빅스비 기반 '보이스 터치결제' 서비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신한카드)
(사진=신한카드)

[서울파이낸스 우승민 기자] 신한카드는 삼성전자 인공지능(AI) 플랫폼인 빅스비(Bixby)와 연동해 음성으로 오프라인 결제가 가능한 '보이스 터치결제' 서비스를 21일 선보인다고 16일 밝혔다.

터치결제 서비스는 지난해 삼성전자와 협업을 통해 개발한 모바일 기기 오프라인 간편결제 서비스다. 스마트폰만 있으면 신한 페이판(PayFAN) 앱(애플리케이션)으로 실물카드 없이 모든 오프라인 가맹점에서 간편하게 이용 가능하다.

음성결제 서비스 도입으로 빅스비가 설치된 삼성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신한페이판 고객은 말 한마디로 결제 메뉴를 실행할 수 있다. '하이 빅스비, 신한 터치결제 켜줘' 하이 빅스비, 신한 터치결제 연결해줘' '하이 빅스비, 신한 터치결제 시작' '하이 빅스비, 신한 터치결제 틀어줘' 중 한 가지로 음성 호출만 하면 된다.

보이스 터치결제를 통해 시각장애인도 오프라인 모바일 결제를 좀 더 쉽게 이용할 수 있다. 이는 사회와 함께하는 상생활동, 금융 포용성을 실현하는 신한금융그룹의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전략과도 상통한다.

유태현 신한카드 디지털First 본부장은 "결제 환경 변화에 맞춰 고객들에게 디지털 결제 편의를 제고하기 위해 모바일 간편결제인 '터치결제', '페이스 페이'(Face Pay)에 이어 '보이스 터치결제'를 선보이게 됐다"며 "신한카드의 차별적인 역량을 활용해 고객들에게 혁신적인 경험을 지속적으로 제공하고 디지털 금융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