띵동, CU와 서울사랑상품권 앱 결제 시스템 구축
띵동, CU와 서울사랑상품권 앱 결제 시스템 구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달 앱 띵동은 편의점 CU와 업무협약(MOU)을 맺고 서울사랑상품권으로 온라인 결제가 가능한 편의점 배달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16일 밝혔다. (사진=띵동)

[서울파이낸스 양희문 기자] 배달 앱 띵동은 편의점 CU와 업무협약(MOU)을 맺고 서울사랑상품권으로 온라인 결제가 가능한 편의점 배달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16일 밝혔다. 

편의점은 음식점과 함께 서울사랑상품권 이용 결제 건수가 가장 많은 사용처 중 하나다. 이번 협약으로 띵동은 다음달 중 전국 CU 매장에 띵동을 입점시키고, 연내 서울사랑상품권 주문·결제를 가능케 할 계획이다. 

앞서 띵동은 서울시와 '제로배달 유니온 협약'을 맺고 서울사랑상품권을 결제 수단에 탑재했다. 주된 사용처가 오프라인 가맹점이었지만, 온라인으로 확대돼 사용성이 크게 개선됐다는 평을 받고 있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띵동 관계자는 "CU 외에 다른 편의점, 음식점에도 서울사랑상품권 온라인 결제 수요를 기대하며 제휴 및 입점 신청이 몰리고 있다"며 "소비자가 원하는 서비스 매장을 계속 늘려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