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윤식 신협중앙회장,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
김윤식 신협중앙회장,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윤식 신협중앙회장이 16일 대전 신협중앙연수원에서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에 참여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신협중앙회)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신협중앙회는 김윤식 회장이 대전 신협중앙연수원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의 의지를 담은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에 참여했다고 16일 밝혔다.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은 릴레이 공익 캠페인으로 코로나19 극복 메시지를 전 세계로 확산시키고자 지난 3월 외교부에서 시작됐다. 비누 거품이 묻은 두 손 이미지와 '견뎌내자'란 문구가 적힌 팻말을 들고 촬영한 사진을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리고 다음 참여자 3명을 지목하는 방식이다.

김윤식 회장은 캠페인의 다음 주자로 임준택 수협중앙회장, 이제훈 초록우산어린이재단 회장, 서상목 한국사회복지협의회 회장을 지목했다. 김윤식 회장은 "다양한 지원책을 통해 소상공인과 금융취약계층이 슬기롭게 위기를 대처할 수 있도록 든든히 어부바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