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캐피탈 지분 매각 우선협상자에 에스티리더스-새마을금고 선정
효성캐피탈 지분 매각 우선협상자에 에스티리더스-새마을금고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효성캐피탈 CI (사진=웹 캡처)
효성캐피탈 CI (사진=웹 캡처)

[서울파이낸스 박시형 기자] 효성은 효성캐피탈 지분 매각 우선협상대상자로 에스티리더스 프라이빗에쿼티(PE)-새마을금고중앙회 컨소시엄을 선정했다.

효성은 에스티리더스PE 유한회사를 효성캐피탈 지분매각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했다고 15일 공시했다.

효성은 "지난달 28일 최종입찰 이후 주요 제안조건들에 대해 내부검토를 거쳐 우선협상자를 선정했다"며 "입찰가격, 자금조달 계획, 향후 경영계획 등이 중요 고려사항이었다"고 설명했다.

효성은 효성캐피탈 주식 884만주(지분율97.5%)를 매각한다. 업계에서는 3000억원 후반에 거래될 것으로 전망했다.

효성캐피탈 매각이 완료되면 효성그룹의 지주사 체제 지배구조 재편이 마무리된다. 2018년 지주사체제로 전환한 효성은 금산분리 원칙에 따라 올해 말까지 효성 캐피탈을 매각해야 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