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ENG, 1억 달러 印尼 발릭파판 정유공장 증설공사 수주
현대ENG, 1억 달러 印尼 발릭파판 정유공장 증설공사 수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도네시아 발릭파판 정유공장 위치도. (사진= 현대엔지니어링)
인도네시아 발릭파판 정유공장 위치도. (사진= 현대엔지니어링)

[서울파이낸스 박성준 기자] 현대엔지니어링은 인도네시아에서 현재 건설중인 발릭파판 정유공장에서 1억달러(1187억원) 규모의 '수소첨가분해시설(HCU)' 증설 프로젝트를 수주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수주는 지난해 9월 약 40억달러에 달하는 '발릭파판 정유공장 프로젝트'를 수주한 이래 '황회수설비 및 수소생산설비 설치공사' 수주에 이은 두 번째 추가 수주다. 이번 수주로 인도네시아 발릭파판 지역에서만 총 3건의 수주실적을 기록했다. 이번 사업의 규모는 1억7000만달러로 이중 현대엔지니어링 지분은 1억달러(58.8%)다.

수소첨가분해시설은 경유 촉매를 이용해 수소화 반응을 일으켜 납사, 등유 등을 제조하는 공정을 수행한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이번 증설공사를 통해 수소첨가분해시설 처리용량을 기존 하루 5만5000배럴에서 하루 6만배럴로 높임으로써 발릭파판 정유공장의 생산력을 향상시키게 된다.

인도네시아 국영정유공사인 페르타미나는 오는 2026년까지 원유 정제능력을 대폭 확장하는 정유개발 마스터플랜(RDMP)을 수립하고 정유설비 신설 및 현대화 프로젝트를 추진 중이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올해 코로나19사태로 발릭파판 정유공장 공사에도 어려움이 있었지만 철저한 리스크 관리로 뛰어난 사업수행역량을 발휘한 결실"이라면서 "최근 해외 영업 활동에 제약이 많지만 엔지니어링 경쟁력을 지속 강화해 수주 경쟁력을 키워 나가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