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생명, 2000억원 유상증자
NH농협생명, 2000억원 유상증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NH농협생명)
(사진=NH농협생명)

[서울파이낸스 우승민 기자] NH농협생명은 2000억원 규모의 유상증자를 실시한다고 27일 밝혔다.

발행하는 주식은 신주 기명식 보통주 625만주로 주주배정 방식에 따라 1대 주주인 농협금융지주가 전액 인수한다.

이번 증자는 기본자본 확충으로 재무건전성(RBC비율)을 높여 IFRS17, K-ICS 등 신재무건전성규제 시행에 대응하기 위함이다. 올해 상반기 기준 농협생명의 RBC비율은 193.7%로 유상증자 후에는 200%를 초과하게 된다.

홍재은 NH농협생명 대표이사는 "이번 유상증자는 가용자본 증대를 통해 자본건전성을 향상하기 위한 것"이라며 "앞으로도 재무지표, 투자수익 제고를 위한 경영관리체계 강화로 중장기 성장기반을 마련해 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