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복위, 새희망힐링펀드 장학생 223명 선발
신복위, 새희망힐링펀드 장학생 223명 선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계문 신용회복위원회 위원장(왼쪽부터)과 인디밴드 요술당나귀 리더 라마, 오종철 개그맨 겸 소통테이너가 '새희망힐링펀드 랜선 장학증서 수여식'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신용회복위원회)
이계문 신용회복위원회 위원장(왼쪽부터)과 인디밴드 요술당나귀 리더 라마, 오종철 개그맨 겸 소통테이너가 '새희망힐링펀드 랜선 장학증서 수여식'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신용회복위원회)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신용회복위원회는 금융감독원, 6개 금융협회와 함께 새희망힐링펀드 장학생 223명을 선발하고 '2020 새희망힐링펀드 랜선 장학증서 수여식'을 개최했다고 24일 밝혔다.

새희망힐링펀드는 금감원, 금융회사, 유관기관의 법인카드 포인트 등으로 마련된 사회공헌기금이다. 지난 2012년부터 지난 6월까지 182억원의 기부금을 모아 금융피해자대출, 금융소외자대출, 채권소각, 사회공헌사업으로 143억원을 집행했다.

이번 장학증서 수여식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에 따라 ZOOM과 유튜브 채널(신복위TV) 실시간방송을 통해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됐다.

장학생은 서류심사를 거쳐 한국아동복지협회 소속 아동양육시설에서 생활하는 학생 195명(고등학생 92명·대학생 103명)과 서민금융지원제도를 이용한 가정의 자녀 28명(고등학생 6명·대학생 22명)이 선발됐다.

이계문 신복위 위원장은 "현재의 상황을 장애물이 아닌 꿈을 위한 디딤돌이라 여기고 좋아하는 일에 꾸준히 집중하면 우리 사회 뿐만 아니라 인류 사회에도 기여하는 인재로 성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