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건설, '행정타운 센트럴 두산위브' 분양
두산건설, '행정타운 센트럴 두산위브' 분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 천안시 동남구 청당동 '행정타운 센트럴 두산위브' 투시도. (사진= 두산건설)
충남 천안시 동남구 청당동 '행정타운 센트럴 두산위브' 투시도. (사진= 두산건설)

[서울파이낸스 박성준 기자] 두산건설은 오는 21일 충남 천안시 동남구 청당동 일원에 공급하는 '행정타운 센트럴 두산위브'의 견본주택을 열고 본격적인 분양에 나선다고 19일 밝혔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6층, 9개 동, 전용면적 74~84㎡·총 655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전용면적별로는 △74㎡ 256가구 △84㎡ 399가구 등이다.

1번 국도, 경부고속도로, 천안~논산간고속도로 등이 가까워 서울 및 수도권 진입이 용이하고, 천안대로, 남부대로 등을 통해 천안 전역으로도 빠르게 이동할 수 있다. 차량으로 약 15분 거리에는 전철 1호선과 KTX천안아산역이 위치해 있다. 여기에 천안~아산고속도로(2022년 예정), 천안~평택민자고속도로(2023년 예정), 서울~세종고속도로(2024년 예정) 등 향후 교통여건은 더욱 개선될 전망이다.

천안생활체육공원, 청당체육공원, 청당호수공원 등이 인근 위치하며 도보권 내 청수행정타운을 비롯해 차량으로 약 15분 거리에 홈플러스(천안점), 이마트(천안점), 갤러리아백화점(센터시티점), 천안박물관 등 생활편의시설도 가깝다. 단지에서 반경 1.5㎞ 내 청당초, 가온초, 청수초, 가온중, 청수고 등을 비롯해 청당2초 신설도 계획돼 있다.

도보로 약 10분 거리에 각종 관공서 및 금융기관이 밀집한 청수행정타운이 위치하며 올해 조성이 마무리되는 38만6000여㎡ 규모의 LG생활건강 퓨쳐 일반산업단지도 차량으로 약 15분 내 이동 가능하다. 이외에도 풍세산업단지와 제5일반산업단지 접근성도 용이하다.

대부분 남향 위주의 배치로 판상형과 타워형 구조로 설계된다. 전체의 60% 이상을 차지하는 판상형에는 4베이 구조가 적용되고, 일부 세대 내 현관 팬트리, 안방 드레스룸 등 수납공간이 마련된다. 각 세대 내 설치된 홈네트워크 월패드를 통해 조명 및 난방 제어, 가스밸브 차단, 에너지 사용량 조회, 승강기 호출, 등록차량 도착 알림, 무인택배 도착 알림 등이 가능하며 스마트폰 연동 시에는 외부에서도 편의 기능을 확인 및 제어할 수 있다.

에너지 절감 시스템으로는 에너지 효율 1등급 친환경 보일러, 대기 전력 차단 장치, ECO 에너지 절약 수전 등이 있으며 세대 내부 및 공용부(보안등, 지하주차장, 승강기 홀)에 LED 조명도 배치된다. 각 동 출입구 등에 200만 화소의 고화질 CCTV가 설치되고, 주차관제 시스템, 지하 주차장 비상벨 시스템 등도 적용된다.

단지는 입주자모집공고일 기준 6개월 이상 천안시 거주자에 한 해 청약통장 가입기간이 6개월 이상 경과하고 지역별, 면적별 예치금액이 충족되면 1순위 청약이 가능하다. 분양권 전매도 계약 직후 바로 가능하다.

견본주택은 온라인, 오프라인으로 병행된다. 오프라인의 경우 홈페이지를 통해 사전 방문 예약이 필요하며, 동반 3인까지 입장이 허용된다. 1시간 기준 최대 50팀, 일일 최대 400팀으로 관람이 제한된다.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접촉은 최소화하고, 발열은 수시로 확인할 계획이다. 견본주택은 충남 천안시 서북구 쌍용동에 위치하며, 입주는 오는 2023년 2월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