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서초구 등 영구임대주택 3600가구 예비입주자 모집
강남·서초구 등 영구임대주택 3600가구 예비입주자 모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청 전경. (사진= 박성준 기자)
서울시청 전경. (사진= 박성준 기자)

[서울파이낸스 박성준 기자] 서울시가 서울 강남·서초구 등 9개 지역구의 35개 단지, 총 3607호 영구임대주택에 대해 예비입주자를 모집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영구임대주택 예비입주자 모집은 △한국토지주택공사(LH) 2125호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 1482호 등이다. 예비입주자 모집공고일(13일) 기준으로 서울시 내 거주하는 무주택세대구성원이면서, 수급자·국가유공자·일본군위안부 피해자·지원대상 한부모가족·북한이탈주민·장애인 등으로 '공공주택 특별법 시행규칙' 별표3 제1호에 해당될 경우 신청이 가능하다.

입주자 선정은 특별법 시행규칙에 따르며, 같은 순위 안에서 경쟁이 있을  경우 '서울특별시 공공임대주택 운영 및 관리규칙'의 '영구임대주택 입주대상자 선정 기준표'에 의거해 △배점합산 △서울시 거주기간 △신청자 연령 높은 순 등으로 선정한다.

오는 24~28일 5일동안 주민센터에서 접수를 받으며, 예비입주자는 12월17일 선정·발표될 예정이다. 예비입주자로 선정되면 대기 순번에 따라 입주도 가능하다.

공급신청은 신청자 적격 확인 등을 위해 거주지 주민센터에서 현장접수만 가능하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LH 및 SH공사 홈페이지에서 공고문을 참고하면 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