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장품 부진 애경산업, 2분기 적자 전환
화장품 부진 애경산업, 2분기 적자 전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업손실 13억원···매출 1219억원, 전년比 22.5% 감소
애경산업 로고
애경산업 로고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애경산업이 화장품 사업 실적 악화에 부진한 성적표를 받았다. 

10일 애경산업은 연결재무제표 기준 올해 2분기 영업손실이 13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영업이익 61억원)과 비교해 적자전환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공시했다. 이 기간 매출은 1219억원으로 22.5% 감소했고, 순손실은 40억원으로 적자로 돌아섰다.

상반기 매출액은 2823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6.0% 줄었고 영업이익은 113억원으로 61.1% 줄었다. 애경산업은 "코로나19 상황이 장기화함에 따라 국내외 어려운 시장 여건 속에서 화장품 사업 실적이 악화했고 생활용품 사업 실적은 위생용품 수요 증가와 민첩한 시장 대응으로 개선됐다"고 설명했다.

상반기 화장품 사업 매출액은 974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39.8% 줄었고 영업이익은 45억원으로 80.0% 감소했다. 반면 생활용품 사업 매출액은 1848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6.0% 늘었고 영업이익은 68억원으로 6.2% 증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